문화

[문화유산X파일] 민족의 독립을 외치다, 대구 3.1만세운동

페이지 정보

작성자 문화유산채널[K-HERITA… 작성일20-04-03 00:00 조회11회 댓글0건

본문



19세기말 대구에 들어온 개신교 선교사들에 의해 학교와 병원, 교회 등의 근대건축물들이 지어지기 시작했고, 그들의 토착화 노력은 사택과 학교의 건축양식에도 드러난다.
1919년 3월 1일, 서울에서 시작된 대한독립만세의 함성이 전국적으로 퍼져나가 3월 8일 대구로 이어졌다.
대구지역 근대건축물을 살펴보고 그곳에 담긴 대구만세운동의 역사를 되짚어보고자 한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6,091건 1 페이지
  • RSS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gangbuklib.seoul.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