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곽상도 아들 50억, '뇌물'이었나…검찰, 문화재청 관계자 소환 / JTBC 뉴스룸

페이지 정보

작성자 JTBC News 작성일21-10-13 00:00 조회1회 댓글0건

본문



검찰은 곽상도 의원의 아들이 화천대유에서 받은 50억원을 뇌물로 보고 있습니다. 대장동 개발 지구의 문화재 문제를 해결해주고 받은 게 아니냐는 걸 의심하는 겁니다. 검찰은 최근 문화재청 관계자들을 조사했습니다. 곽 의원은 '"도움을 준 것이 없다, 로비도 받지 않았다'"고 반박했습니다.

▶ 기사 전문 https://bit.ly/3iXIjAo
▶ 뉴스룸 다시보기 (https://bit.ly/2nxI8jQ)

#박지영기자 #JTBC뉴스룸
☞JTBC유튜브 구독하기 (https://bit.ly/2hYgWZg)
☞JTBC유튜브 커뮤니티 (https://bit.ly/2LZIwke)

#JTBC뉴스 공식 페이지
(홈페이지) https://news.jtbc.joins.com
(APP) https://bit.ly/1r04W2D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jtbcnews
트위터 https://twitter.com/JTBC_news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jtbcnews

☏ 제보하기 https://bit.ly/1krluzF
방송사 : JTBC (https://jtbc.joins.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3,100건 1 페이지
  • RSS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gangbuklib.seoul.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