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날씨] 경기 북부·강원 ‘한파 특보’…내일 서울 아침 4도 / KBS뉴스(News)

페이지 정보

작성자 KBS News 작성일20-10-22 00:00 조회65회 댓글0건

본문



희뿌연 먼지가 도심을 뒤덮었습니다.

중국에서 발원한 황사가 날아오면서 미세먼지 농도가 높았는데요.

하지만, 오후들어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먼지가 걷히고 있습니다.

지금은 충북과 전남, 제주도에만 미세먼지가 남아 있습니다.

밤사이에는 북쪽 찬 공기가 꾸준히 먼지를 밀어내면서청정한 대기를 회복할 것으로 보입니다.

해가 지고 빠른 속도로 기온이 떨어지고 있습니다.

서울의 경우 한시간에 1~2도씩 떨어지고 있고, 바람까지 강해서 체감 온도는 이미 11도에 머물러 있는데요.

경기 북부, 강원 일부 지역은 한파 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내일 아침 기온 서울의 경우 오늘보다 무려 8도나 낮겠는데요.

이번 추위는 모레 아침에 절정을 보인 뒤 차차 오르겠습니다.

내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겠습니다.

다만, 새벽부터 오전 사이 강원 북부 동해안에는 빗방울이 떨어지겠고, 강원 북부 산간에도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습니다.

내일 아침 기온은 오늘보다 2~8도가량 낮겠습니다.

낮 최고 기온은 오늘보다 3~5도가량 낮겠습니다.

현재 서해상에는 풍랑 특보가 발효중인데요.

바다의 물결은 대부분 해상에서 높게 일겠습니다.

모레 오전까지 호남 서해안과 제주도는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습니다.

기상정보였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9,980건 1 페이지
  • RSS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gangbuklib.seoul.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