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

브라질 빈민촌 강타한 ‘청년실업 팬데믹’ - BBC News 코리아

페이지 정보

작성자 BBC News 코리아 작성일21-06-15 00:00 조회2회 댓글0건

본문



2020년 초부터 일자리를 알아보기 시작한 17살 페드로 헨리케는 1년이 넘도록 무직 상태다.

그는 꿈을 좇아 발레 무용수가 됐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유행 기간에 무용수를 찾는 회사는 없었다.

헨리케가 살고 있는 브라질 상파울루의 빈민촌의 문제는 더 심각하다. 이 지역 지도자들은 코로나19뿐 아니라 청년실업 문제와도 싸우고 있다.

이들은 어떤 청년 지역사회 사업을 통해 취업 취약계층들에게 희망을 줬을까?

#코로나19 #브라질 #청년실업

더 자세히 알고 싶다면
BBC News 코리아: bbc.com/korean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9,619건 1 페이지
  • RSS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gangbuklib.seoul.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