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내가찜했따 조회 47회 작성일 2021-10-24 07:28:01 댓글 0

본문

M.C THE MAX(엠씨 더 맥스) - January(1월) (Official Audio)

M.C THE MAX(엠씨 더 맥스) - January(1월) (Official Audio)

엠씨더맥스의 이번 정규 7집 앨범 [UNVEILING (언베일링)]에는 타이틀 곡 "그대가 분다"를 포함해 총 10곡의 신곡이 수록되어 있다. 뿐만 아니라 기존 히트곡을 라이브 실황으로 담은 추가 7곡을 별도의 CD에 실어, 총 17곡을 두개의CD로 구성해 발표한다. 오랜 시간 기다려준 팬들에게 보답하고자 알차게 구성한 엠씨더맥스의 이번 7집 앨범 [UNVEILING (언베일링)]은 또 하나의 수작으로 기록되며, 엠씨더맥스 멤버들에게도 그들을 사랑하는 팬들에게도 영원히 기억되는 명반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을 것이다.

▶iTunes: https://itunes.apple.com/us/album/unveiling/1266200555

[lyrics]
내 손바닥 위에 하릴없이
찬바람 지난다
너를 사랑했을 때
너를 안았을 땐 몰랐었던
벌써 그리운 건 아직 욕심일까
눈물이 마른다
혼자 외로워지는 수많은 밤마저
그렇게 아무 일 없듯이
지냈던 거니
이렇게도 차갑게
무너져 내리는 시간들
저 낮고 어두운 비와 함께
눈물이 내려
너와 바꿀 수 있는 게
아무런 것도 없다는 걸
왜 몰랐던 걸까
놓쳐버리면 끝이란 걸
혼자 외로워지는 수많은 밤마저
그렇게 아무 일 없듯이
지냈던 거니
길기만 했었던
무너져 내린 시간 앞에
멈춰서 두 손을 모은다 잡힐 듯
아픈 뒷모습에
사라질 너의 모습을 마음속에 담고
웃으며 너를 보내줄게
잡은 두 손이 가벼워지게
난 너에게 없던 기억으로

NEW는 영화, 음악, 드라마, 극장사업, 스포츠 등 다양한 엔터테인먼트의 분야를 아우르는 종합 콘텐츠 미디어 그룹입니다.
MUSIC\u0026NEW의 유튜브 채널을 구독하시고 K-POP 아티스트들의 신곡과 뮤직비디오, 미공개 독점 영상 등을 가장 먼저 만나보세요.
이재윤 : 곡 구성이 특이해서 엄청 맘에 듦...저음 노래처럼 흘러가다가 점점 고조되면서 마지막에 빵 터지는게 카타르시스 느껴짐
김승원 : 진짜 1000번은 넘게들은 곡인데 들을때마다 광철이형이 도대체 어떻게 이 노래를 알게되어 리메이크했을까가 너무 궁금하다
강민호 : 진짜 7집이 레전드인 듯.. 그대가 분다에 백야, 입술의 말, 1월, 그때 우리, 하루만 빌려줘에다가 해가목, 행복즐, 사랑의 시 라이브 버전..  곡 수록 장난 없다
티벳여우 : "1월" "입술의 말" "하루만 빌려줘" "그대가 분다" "그때 우리" "백야"
7집은 레전드다 진짜....
123 ASD : 아무리 팡철행님이라 해도 원곡이 진짜 레전드..

180106 M.C The Max 겨울나기 '1월' @대구 EXCO


섹섹보 : 2:47 여기 찡그리면서 내린 할때 섬세함 오졌다ㄹㅇ
이수 : 1월은 변함없이 잘해줬다 요번콘
엠씨더맥스 빠돌이 : 리메이크 진짜 잘했다... 단단한 3옥미...
흥분하지 않을 수가 없잖아.. 나 죽어..
Tyler B. : 킹이한에 이은 갓화질... 새로운 성님이시네 영상 감사합니다!!
컹스 : 개인적으로 이번콘 1월이 젤 좋앗음..개소름

M.C the MAX - 1월 (Miss it) [20131225 Unveiling DAY-2]

M.C the MAX [20131225 Unveiling DAY-2] - 1월 (Miss it)

#Source_ 이수 - ISU FB Page (http://fb.com/mcthemax.isu)
1) 이동 및 편집 재가공 시 출처 기입 필수!
2) FB 이동 시, 공유 or @이수 - ISU 태그 필수!

M.C the MAX 7집, 1월 (Miss it)
Originally by Kevin Pauls, 'Make Forever Stay'
Youtube URL_


내 손바닥 위에 하릴없이 찬바람 지난다
너를 사랑했을 때 너를 안았을 땐 몰랐었던
벌써 그리운 건 아직 욕심일까 눈물이 마른다

혼자 외로워지는 수많은 밤마저
그렇게 아무 일 없듯이 지냈던 거니
이렇게도 차갑게 무너져 내리는 시간들

저 낮고 어두운 비와 함께 눈물이 내려
너와 바꿀 수 있는 게 아무런 것도 없다는 걸
왜 몰랐던 걸까 놓쳐버리면 끝이란 걸

혼자 외로워지는 수많은 밤마저
그렇게 아무 일 없듯이 지냈던거니
길기만 했었던 무너져 내린 시간 앞에
멈춰서 두 손을 모은다 잡힐 듯 아픈 뒷모습에

사라질 너의 모습을 마음속에 담고 웃으며 너를 보내줄게
잡은 두 손이 가벼워지게 난 너에게 없던 기억으로
Kevin Pauls : Great job!! I loved hearing another version of my song!
Kevin Pauls : Yes, I am the original singer from Canada.
creva sse : 3:09 내최애부분 지렸다
이수는 애드립잘안하던데 애드립가끔하면 미침. .
Y on : 제 생각이지만, 1월 노래가 전체적인 밸런스가 잘 잡힌 명곡이라는 생각이 들어요.. 감성이면 감성, 고음이면 고음.. 저음도 상당 부분.. 가사도 너무 좋아서, 처음 들을 때는 좀 낮설지먼 익숙해지면 이 노래에 빠져서 쉽게 헤어나올수 없는 곡 같아요.
심심음 : 와.. 원곡 가수분이 댓글 달아주시다니..
그것도 대한민국에서 손꼽히는 가수가 불럿으니.. 원곡 가수는 얼마나 행복하실까..

... 

#1월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5,774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gangbuklib.seoul.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