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적도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신사임당 조회 42회 작성일 2020-12-06 20:10:12 댓글 0

본문

말이 필요 없는 덕적도 그 두번째 이야기(네트워크인천 - 동네한바퀴 옹진군 덕적도)

말이 필요없는 아름다운 덕적도

저번화에 이어 본격적인 덕적도 탐방에 나선다

탐방중 만나는 주민들과 여행객들의 이야기

섬 곳곳에 숨겨진 명소 찾으러 오늘도 화이팅!

(네트워크인천 27회 - 동네한바퀴 27회)

덕적도 낚시 - 개꿀포인트 공개 루어낚시 rockfish

덕적도 포인트 공개, 루어낚시

[풍경소리] 덕적도, 섬마을 가을 여행 Full ver

덕적군도를 흔히들 '바다 위의 별'이라고들 부른다. 그 별들의 어미 섬에 해당하는 덕적도(德積島)는 인천연안부두에서 여객선을 이용하면 1시간 남짓이면 도착할 수 있는 비교적 가까운 섬. 덕적도는 서포리해수욕장의 드넓은 모래사장과 천연의 해안사구, 염생식물 군락지, 그리고 해변을 둘러싼 방풍림 해송은 덕적의 대표적인 관광명소다.

특히 덕적도의 매력은 섬이라고 해서 바닷가, 갯벌 같은 것들만 볼 수 있는 게 아니다. 여의도 면적의 4배가 넘는 큰 섬의 대부분이 소나무로 채워져 있어 어딜 가다 진한 솔향을 느낄 수 있고, 무엇보다 등산객들에게 큰 사랑을 받는 곳이기도 하다. 바로 비조봉과 국수봉이라는 제법 높은 산봉우리들이 있기 때문. 그 중 덕적도 중심에 솟은 높은 산봉우리인 비조봉에 오르면 소야도, 문갑도, 선갑도, 각흘도, 먹도, 곰바위, 선단여 멀리 자월도까지 덕적군도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기회를 잡을 수 있다.

또 남해에서나 볼 수 있는 줄 알았던 자갈로 이뤄진 해변, 능동자갈 마당은 자연석으로만 이뤄진 특이한 해변이다. 눈 앞에 펼쳐지는 장관과 코끝을 간지럽히는 바다내음과 솔향, 그리고 귓가를 울리는 자갈마당의 파도에 부딪치는 자갈들의 노래까지! 오감을 자극하는 덕적도의 아름다운 가을을 만끽해 보자.

... 

#덕적도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3,352건 76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gangbuklib.seoul.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